책 이야기

    좋은땅출판사는 ‘300만원으로 유럽 한 바퀴’를 출간했다.직장인이라면 누구나 쳇바퀴 돌 듯 반복되는 삶에 답..
    좋은땅출판사는 ‘똑똑, 나 이제 결혼해도 될까요?’를 출간했다.본격적인 결혼의 시즌인 가을을 맞이하여 행복..
    비즈니스북스는 2008년부터 10년 넘게 매년 출간되었던 독보적 미래 예측서 <세계미래보고서> 시리즈의 ..
  문예출판사는 국내 최초로 베르너 좀바르트의 ‘전쟁과 자본주의’를 번역 출간한다.국내 처음으로 번역 소개되는 베..
문화뉴스
> 문화/연예 > 문화뉴스
제목 시네마토크로 시작하는 제11회 이탈리아영화제, 26일부터 나흘간 개최

 

 


 

 

 

 

‘제11회 이탈리아영화제(Italian film & Art Festival)’가 9월 26일부터 29일까지 CGV강남과 모나코스페이스에서 개최된다.

이번 영화제 주제는 ‘보고 듣고(Watch & Listen)’로 관람객들은 영화제에서 전시와 책, 영화를 보고 음악과 강의를 들을 수 있다.

영화제는 26일 오후 7시 30분 전주영화제프로그래머이자 평론가인 이상용의 개막시네마토크 <경멸의 시대_고다르와 모라비아가 바라보는 유럽의 시대와 오늘>로 시작한다.

영화제에서는 이탈리아 소설 원작 영화와 단편 영화 등 이탈리아 영화 30편을 상영한다. 클릭착 이탈리아 영화사진 공모전 수상작과 영화 및 이탈리아 전문 출판사 본북스의 책 표지 등도 전시된다. 이탈리아와 한국의 문화와 영화를 주제로 이야기를 나누는 시네마토크와 컬처토크 또한 열릴 예정이다.

27일에는 이탈리아 싱어송 가수 나탈리의 특별콘서트가 모나코스페이스에서 열린다. 이탈리아 내 오디션 프로그램을 통해 데뷔한 그는 이탈리아 산레모 가요제 등에 참여해왔으며 아시아에서는 최초로 이탈리아영화제에서 공연한다.

올해 영화제부터는 주빈국을 초청하는 프로그램이 신설됐다. 이번 주빈국은 터키문화원의 국내 최초 개원을 기념하기 위해 터키로 정해졌다.

주최사인 이탈치네마 정란기 대표는 “순수예술과 대중예술 간의 경계를 허물어 하나가 되는 복합문화페스티벌을 넘어, 한국과 유럽 국가들과의 문화교류를 목적으로 시작했으며, 이탈리아영화를 통해 예술 그 이상의 휴머니즘과 정의를 보여준다는 것이 궁극적인 목표”라고 말했다.

영화제는 ‘프로듀스X101’의 파생그룹인 ‘바이나인’과 함께한다. 28일과 29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8시까지 모나코스페이스를 방문하는 바이나인 팬에게 컵홀더를 증정하며 팬들이 디자인한 포스터도 전시할 예정이다.

이탈치네마 개요

이탈치네마는 이탈리아 영화를 중심으로 한국과 이탈리아 간의 문화 교류 및 연구를 위해 설립됐다. 국내외 파트너 유치로 양국의 다양한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통한 소통을 추구한다.

 

제11회 이탈리아영화제: http://www.ifaf.co.kr
이탈리아영화제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Italianfilmfestival/

웹사이트: http://www.italcinema.org

 

작성일자 2019-10-26